기사 (전체 206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북한] 청와대, 북한 발사체 탄도미사일 가능성…靑 ‘신중 입장’ 유지,
청와대, 북한 발사체 탄도미사일 가능성…靑 ‘신중 입장’ 유지, 북한이 오늘(5일) 전격적으로 사진을 공개했지만, 청와대는 안보실을 중심으로 상황을 점검했을 뿐, 공식 입장을 내지 않았습니다.사진만 가지곤 미사일이다, 아니다, 최종 판단하...
박재희  2019-05-06
[북한] 북한, "김정은 동해상 화력타격훈련 지도"
북한, "김정은 동해상 화력타격훈련 지도"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어제 단거리 발사체 발사 당시 훈련을 직접 지도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습니다.김 위원장은 이 자리에서 어떤 위협에도 자립할 수 있도록 전투력을 강화해야 한다고 지시했다고 중앙통신은 ...
배상길  2019-05-05
[북한] 북한, 김정은 러시아 도착…이례적 외신과 인터뷰도
북한, 김정은 러시아 도착…이례적 외신과 인터뷰도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오늘(24일) 오후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에 도착했습니다.푸틴 러시아 대통령은 내일(25일) 올 것으로 보이고, 북러 정상회담은 내일(25일) 열립니다.김 위원장은 저...
배상길  2019-04-25
[북한] 북한,미국 비난하며 러 카드 내민 北..."조급함 신호"
북한,미국 비난하며 러 카드 내민 北..."조급함 신호"북한이 미국의 비핵화 협상 핵심 인사들을 잇따라 비난하고 나선 것은 하노이 정상회담 결렬 이후 조급함을 보여주는 신호라는 해석이 나왔습니다.북한은 중국에 이어 러시아 카드를 내밀며 미국을 압박하려...
배상길  2019-04-22
[북한] 북한,"김정은, 24~26일 방러 조율"..한미, 북·중·러 연대 파장 촉각
북한,"김정은, 24~26일 방러 조율"..한미, 북·중·러 연대 파장 촉각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첫 북·러 정상회담 윤곽이 드러나고 있다. 2차 북미 정상회담을 준비하고 있던 지난 1월 중국에서 시진핑(習近平) 국가주석을 만난 김 위원장은 '...
배상길  2019-04-19
[북한] 북한,태양절 체제 결속 강조한 北..."김정은, 협상안 조정 가능성"
북한,태양절 체제 결속 강조한 北..."김정은, 협상안 조정 가능성"북한이 4대 명절 중 하나인 김일성 주석의 생일, 태양절을 맞았지만, 미국 매체가 예고했던 열병식은 없었습니다.대규모 정치 행사를 잇따라 치른 북한은 정치적 결집을 강화하는 모습인데요...
배상길  2019-04-16
[북한] 북한, 한미 정상회담 바라보는 北 전략은?
북한, 한미 정상회담 바라보는 北 전략은?내일 새벽 한미 두 정상이 만나 비핵화 협상 재개를 위한 방안을 논의합니다.북한은 어떤 전략을 가지고 두 정상의 만남을 바라볼지 주목됩니다.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는 게 지금 북한의 상황입니다.북한으로선 하노이...
배상길  2019-04-11
[북한] 북한, 김정은, 새 단장 대성백화점 찾아 '폭풍 칭찬'…연일 경제행보
북한, 김정은, 새 단장 대성백화점 찾아 '폭풍 칭찬'…연일 경제행보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대대적 리모델링을 끝낸 평양의 대성백화점을 찾아 최종 점검을 하며 경제행보를 이어갔다.조선중앙통신은 8일 김 위원장이 개업을 앞둔 ...
배상길  2019-04-09
[북한] 북한, 김정은 빈손 귀국길도 전용열차로 최단 노선 중 내륙 북상중
북한, 김정은 빈손 귀국길도 전용열차로 최단 노선 중 내륙 북상중핵담판 무산 평가·대응 논의가 우선…참매1호 동향 포착 안돼차대운 김윤구 김진방 차병섭 특파원 =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2차 북미 정상회담과 베트남 공식 친선방문을 마치고...
배상길  2019-03-03
[북한] 외신, 미북회담 D-1] '역사적 베트남 방문' 김, 조부의 '대미 실타래' 풀까입력
외신, 미북회담 D-1] '역사적 베트남 방문' 김, 조부의 '대미 실타래' 풀까입력 반세기전 할아버지의 족적이 남은 하노이에서 조부가 물려준 미국과의 '실타래'를 풀 것인가.김 위원장은 26일 도널드 트럼프...
배상길  2019-02-27
[북한] 북한, 김창선, 베트남 삼성전자 공장주변 점검…김정은 방문 예고
북한, 김창선, 베트남 삼성전자 공장주변 점검…김정은 방문 예고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집사 격인 김창선 국무위원회 부장이 17일 베트남 삼성전자 스마트폰 생산 공장 주변을 둘러봤다고 소식통이 전했다.이에 따라 오는 27∼28일 ...
배상길  2019-02-18
[북한] 외신,북한김정은 방문 본격 조율…‘의전 담당’ 김창선 베트남 왔나?
외신,북한김정은 방문 본격 조율…‘의전 담당’ 김창선 베트남 왔나?베트남 외교장관이 어제(12일)부터 평양을 방문해서 김정은 위원장의 의전 문제 등을 조율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베트남 정부조차 무척 조심스럽게 진행하다보니 구체적인 ...
배상길  2019-02-14
[북한] 북한, 친서로 '답방 피력' 김정은, 내일 신년사로 북미교착도 뚫을까
북한, 친서로 '답방 피력' 김정은, 내일 신년사로 북미교착도 뚫을까내부적으론 제재 속 자력갱생·경제건설 강조 전망"우리는 (평창올림픽) 대표단 파견을 포함하여 필요한 조치를 취할 용의가 있으며, 이를 위해 북남당국이 시급히 만날 수도 ...
김기남 기자  2019-01-01
[북한] 북한, 김정은, 농업열성자회의 참석자들과 기념사진
북한, 김정은, 농업열성자회의 참석자들과 기념사진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9년만에 열린 전국농업부문 열성자회의 참석자들을 만나 기념사진을 찍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습니다.김 위원장의 기념촬영에는 최룡해 노동당 부위원장과 박봉주 총리, 로두철 부총리...
배상길  2018-12-29
[북한] 북한, "제재해제, 미국 비핵화 협상 진정성 판별 시금석"
북한, "제재해제, 미국 비핵화 협상 진정성 판별 시금석""비핵화, 다 같이 노력하지 않으면 절대로 이룰 수 없는 사업"북한은 20일 미국의 대북제재 해제가 한반도 비핵화 협상에 대한 진정성을 보여주는 시금석이라고 주장했다.북한은 이날 조선중앙통신을 ...
임수만 기자  2018-12-21
[북한] 북한, '부패와 전쟁' 재확인…"이적행위·첫째가는 투쟁대상"
북한, '부패와 전쟁' 재확인…"이적행위·첫째가는 투쟁대상"인민과 유대 강화 조치 강조해 민심 관리 의도 드러내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원산구두공장을 현지지도하는 모습을 조선중앙통신이 3일 보도했다. 통신은 이 사진을 보도하...
여태록  2018-12-20
[북한] 북한, 김정은, 김정일 7주기 맞아 금수산궁전 참배…2주만에 공개활동
북한, 김정은, 김정일 7주기 맞아 금수산궁전 참배…2주만에 공개활동박태성·오수용·김평해·최룡해·리수용 등 당 간부들 수행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김정일 7주기에 참배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7주기를 맞아 금수산태양궁...
여태록  2018-12-17
[북한] 북한, 김정일 7주기 앞두고 추모분위기 고조…'유훈관철' 독려
북한, 김정일 7주기 앞두고 추모분위기 고조…'유훈관철' 독려'민생행보' 선전에 초점…"경제강국 깃발 하루빨리 꽂아야"북 김정일 추모 청년학생 회고 무대 진행 북한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서거 7주기를...
김연수 기자  2018-12-17
[북한] 북한, 확 바뀐 北김정은 행보…올해 10건 중 7건 이상이 '외교·경제'
북한, 확 바뀐 北김정은 행보…올해 10건 중 7건 이상이 '외교·경제'공개활동 횟수도 1년새 30% 급증…軍관련 활동은 41→8건 '뚝'올 한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공개활동 10건 ...
김연수 기자  2018-12-17
[북한] 북한, 침묵 깨고 미국에 불만 쏟아내..제재 완화 압박
북한, 침묵 깨고 미국에 불만 쏟아내..제재 완화 압박비핵화 협상 판을 깨지는 않을 듯..당분간 관망 예상북미 비핵화 협상의 정체국면에서 북한이 13일 침묵을 깨고 미국을 향해 목소리를 높였다.지난달 김영철 노동당 부위원장의 방미 및 북미 고위급 회담...
임수만 기자  2018-12-14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충북 청주시 흥덕구 운천동1567번지 덕인빌딩3층302호  |  전화:043-262-2224  |  팩스:043-263-2224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상길
대표 : 배상길  |  발행인 : 배상길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다 10951  l  사업자번호 397-92-00006   l  제보·문의 : sork1125@hanmail.net
Copyright © 2019 에코환경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