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경주, 신라 천 년 역사를 한 눈에...경주세계문화엑스포 개막

이정수l승인2019.10.12l수정2019.10.12 06:20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경북 경주, 신라 천 년 역사를 한 눈에...경주세계문화엑스포 개막
그 화려하고 찬란했던 신라 천 년의 역사와 세계 여러 나라의 문화를 소개하는 경주세계문화엑스포가 개막했습니다.열 번째를 맞은 올해는 예전에 볼 수 없었던 볼거리와 즐길 거리가 풍성하게 준비됐습니다.
황룡사 9층 탑을 음각으로 새긴 경주타워.경주에서 가장 높은 82m 높이에서 내려다보는 경치가 장관입니다.아름다운 전경을 뒤로하고 스크린이 내려오면 천300년 전 신라가 입체 영상으로 펼쳐집니다.
최수정,울산 울주군 언양읍 : 먼저 경주타워에 올라가서 꼭대기에서 경치 보는 게 제일 좋았어요. 생각보다 보고 배울 것도 많고 재밌게 즐기다 가는 것 같아요.
억새를 따라 맨발로 둘레길을 걷다 보면 답답한 마음마저 뻥 뚫립니다.틈틈이 숨어 있는 신라 문화의 흔적을 찾는 재미도 쏠쏠합니다.
손지은,관람객 : 흙이 굉장히 부드럽고 돌길도 있고 여러 체험을 할 수 있게 종류별로 길이 다양하게 있어서 재밌었습니다.
신라 시대 생활상을 몸짓만으로 표현한 공연 '플라잉'은 로봇팔과 3D 홀로그램을 더해 화려해졌습니다.베트남 민속공연단, 캄보디아 왕립무용단 등 공연단의 무대도 놓치기 아까운 볼거리입니다.
포엉 싸꼬나,캄보디아 문화부 장관 : 유네스코 세계무형문화유산에 등재된 캄보디아 전통춤 공연을 펼칠 예정입니다.
올해로 열 번째인 경주세계문화엑스포.앞으로는 엑스포가 끝나도 계속해서 관람객이 찾도록 공연과 전시를 이어나갈 계획입니다.
이철우,경상북도지사 : 지금까지는 일회성 행사를 하고 나면 엑스포 공원이 비어있는 상태였습니다. 그러나 앞으로는 365일 동안 볼거리 즐길 거리를 늘 만들어 놓고 누구나 와서 즐길 수 있는 볼 수 있는….
찬란했던 신라 문화뿐 아니라 실크로드를 타고 교역했던 다른 나라의 문화까지 보고, 체험할 수 있는 세계문화엑스포는 다음 달 24일까지 이어집니다


이정수  Ecohknews@daum.net
<저작권자 © 에코환경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마포구 월드컵로7길65 B-01호 (합정동,월드아트빌)  |  전화번호:010-7938-2533  |  TEL:02-338-9995  |   FAX:02-338-9743
대표 : 배상길  |  발행인 : 배상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상길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다 10951  l  사업자번호 397-92-00006
제보·문의 : sork1125@hanmail.net
Copyright © 2019 에코환경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