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경북 대구에 집단시설 5곳서 88명 확진 환자 나와...

이국환l승인2020.03.19l수정2020.03.19 04:39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대구시,경북 대구에 집단시설 5곳서 88명 확진 환자 나와...
대구 지역의 번짐새.. 주춤한가 했더니 또 요양병원 등에서 ​확진자가 한꺼번에 나왔고, 세계 각국이 적극적으로 돈 풀었지만 금융시장과 실물경제, 여전히 공포감에서 벗어나지 못했습니다.
지자체별로라도 당장 막막해진 사람들 지원하자는 주장이 앞서고. 청도 대남병원과 봉화 푸른요양원 이후 또 다시 집단감염 사례입니다.요양원과 요양병원 등 다섯 군데에서 여든 명 넘게 확진판정을 받았습니다.
환자 57명과 직원 18명 등 모두 75명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자 방역 작업에 나선 겁니다.집단 감염이 발생한 요양병원입니다. 현재 동일집단 격리 조치가 내려져 입원 환자와 직원 등 약 백여 명이 이곳 안에 머물고 있습니다.
지난 16일 간호과장이 확진 판정을 받기 5일 전후로 일부 병원 종사자가 의심 증상을 보였는데도 그동안 병원 차원의 격리 조치나 진단 검사는 없었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상준,입원 환자 보호자 : "일주일, 한 6일 전부터 그런 증상이 있었다고 하면은 조치를 취했어야 했는데, 조치도 안 취하고 있다가 병원에 가니까 그 사람이 병원에 가서 검사를 하니까 확진자다."
대구시가 고위험 집단시설 390여 곳에 대해 전수조사하다 이번에 추가 감염을 확인한 곳은 한사랑요양병원 외에도 4곳이 더 있습니다.전수 조사가 아직 30% 정도밖에 진행되지 않은 만큼 집단 감염 사례가 더 나올 가능성이 큽니다.
권영진,대구시장 : "요양병원 같은 경우는 앞으로도 이러한 대규모 내지는 소규모 집단 발병 사례가 확인될 거라고 봅니다. 발생하는 대로 거기에 따른 조치를 계속하면서..."
대구시는 고위험 집단시설 가운데 요양원과 요양병원에 대해선 이번 주 조사를 모두 끝낼 계획인 가운데 코로나19 의심 증상이 있으면 곧바로 자가격리하고 검사받을 것을 부탁했습니다.

이국환  Ecohk113355@daum.net

<저작권자 © 에코환경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본사 : 서울시 영등포구 경인로775에이스하이테크시티 1동418호  |  TEL : (02) 898-1394  |   FAX : (02) 898-1396  |  H.P : 010-7938-2533
청주지사 : 충북 청주시 흥덕구운천동1567번지 덕인빌딩3층302호  |  TEL: (043) 262-2224   |   FAX : (043) 263-2224
대표 : 배상길  |  발행인 : 배상길  l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상길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다 10951
사업자번호 397-92-00006  |   제보·문의 : sork1125@hanmail.net
Copyright © 2020 에코환경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