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최강 스텔스기 F-22 온다...미 전략자산 총출동

에코환경뉴스l승인2016.02.17l수정2016.02.17 04:16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세계 최강 스텔스기 F-22 온다...미 전략자산 총출동

(국방부=Eco환경뉴스)02,17,박재희 국장, 미군 전략 무기이자 세계 최강의 스텔스기로 꼽히는 F-22 스텔스 전투기, 랩터가 내일 한반도에 파견됩니다.B-52폭격기와 핵잠수함에 이어 미 전략무기의 세 번째 출동인데요, 다음 달 한미 연합훈련엔 핵 항공모함함도 오는 등 미군의 전략자산이 총출동할 것으로 보입니다.

현존하는 최강의 스텔스 전투기 F-22 랩터입니다.북한 레이더망을 피해 기습침투가 가능하고 정밀 유도폭탄으로 적의 주요 시설을 타격할 수 있는 완벽한 성능을 자랑합니다.

특히, 핵무기를 탑재할 수 있어 미국의 전략자산으로 꼽히고 있는 F-22 랩터는, 항속거리가 3천여km로 F-35 스텔스 전투기보다도 1,000km를 더 날 수 있습니다.

F-22 랩터 4대가 우리나라에 옵니다.B-52 폭격기와 핵잠수함, 핵항공모함, B-2 스텔스 폭격기 등 미국의 5대 전략자산 가운데 세 번째 파견입니다.

핵항공모함과 B-2 스텔스 폭격기 등도 추가 파견될 것으로 보여 북한의 4차 핵실험과 장거리미사일 발사로 미군의 전략자산들이 우리나라에 총출동하는 상황을 맞게 됐습니다.

우리 해군과 북한 잠수함 격퇴훈련을 벌인 핵잠수함 노스캐롤라이나 호는 현재 부산항에 입항해 당분간 머물 예정입니다.또, 다음 달 초 진행되는 한미 해병대 쌍룡훈련을 위해 미국 본토와 일본 오키나와 등에서 미군 7천여 명이 투입됩니다.

북한의 잇따른 도발에서 맞서 한미 연합자산들의 증강배치가 이뤄지면서 북한에 대한 압박도 더욱 강해질 전망입니다.
 

에코환경뉴스  webmaster@ecohknews.co.kr

<저작권자 © 에코환경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코환경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본사 : 서울시 영등포구 경인로775에이스하이테크시티 1동418호  |  TEL : (02) 898-1394  |   FAX : (02) 898-1396  |  H.P : 010-7938-2533
청주지사 : 충북 청주시 흥덕구운천동1567번지 덕인빌딩3층302호  |  TEL: (043) 262-2224   |   FAX : (043) 263-2224
대표 : 배상길  |  발행인 : 배상길  l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상길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다 10951
사업자번호 397-92-00006  |   제보·문의 : sork1125@hanmail.net
Copyright © 2020 에코환경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