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한미일 외교차관 협의회...북핵 도발 저지

에코환경뉴스l승인2016.04.19l수정2016.04.19 04:49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오늘 한미일 외교차관 협의회...북핵 도발 저지

(외교부=Eco환경뉴스)04,19,보도 본부장, 한미일 세 나라 외교차관이 오늘 서울에서 만나 대북 제재 이행 사항을 점검합니다.특히 북한의 5차 핵실험 징후가 포착된 가운데 북한의 추가 도발 상황에 대비한 대책도 협의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한미일 외교차관 협의회가 오늘 서울 외교부 청사에서 열립니다.지난 1월, 북한의 4차 핵실험 직후 일본 도쿄에서 개최된 지 석 달 만입니다.임성남 외교부 1차관과 토니 블링큰 미 국무부 부장관, 사이키 아키타카 일본 외무성 사무차관이 참석합니다.

지난달 워싱턴 한미일 정상회담의 후속 논의로, 유엔 안보리 결의와 독자 대북 제재 이행 상황을 점검하고 중국과의 공조 강화 방안을 협의합니다.또 북한이 잇따라 미사일을 발사하고, 5차 핵실험 징후까지 포착되면서 추가 도발을 저지하기 위한 대응책도 논의합니다.이와 관련해 임 차관은 한 강연에서 "북한이 핵무기와 미사일에 대한 근본적 셈법을 바꾸지 않고는 생존할 수 없는 환경을 만들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한미일 세 나라 차관은 협의회 직후 공동 기자회견을 열어 강력한 대북 경고를 내놓을 것으로 보입니다.이번 협의회에 앞서 한미, 한일 양자도 만나 긴밀한 대북 공조 방안을 놓고 연쇄 회동합니다.내일은 조태용 청와대 국가안보실 1차장과 블링큰 부장관이 한미 고위급 전략협의회를 열어 후속 논의를 이어갑니다.
 

에코환경뉴스  webmaster@ecohknews.co.kr

<저작권자 © 에코환경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코환경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본사 : 서울시 영등포구 경인로775에이스하이테크시티 1동418호  |  TEL : (02) 898-1394  |   FAX : (02) 898-1396  |  H.P : 010-7938-2533
청주지사 : 충북 청주시 흥덕구운천동1567번지 덕인빌딩3층302호  |  TEL: (043) 262-2224   |   FAX : (043) 263-2224
대표 : 배상길  |  발행인 : 배상길  l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상길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다 10951
사업자번호 397-92-00006  |   제보·문의 : sork1125@hanmail.net
Copyright © 2020 에코환경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