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희극계 대부 구봉서 조문 행렬...송해 "아우들이 뛰겠다.

에코환경뉴스l승인2016.08.29l수정2016.08.29 04:45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서울,희극계 대부 구봉서 조문 행렬...송해 "아우들이 뛰겠다.

▲ 고인 구봉서

(서울=Eco환경뉴스)08,29,배정옥 기자, 희극계 대부이자 한국 1세대 코미디언 구봉서 씨가 어제 향년 90세 나이로 별세했습니다.빈소가 마련된 장례식장에는 이제 최고령 코미디언으로 남은 송해 등 연예인들이 이틀째 줄지어 조문했습니다.
'막둥이'로 큰 사랑을 받아온 희극계 대부 구봉서 씨의 빈소가 마련된 장례식장에는 이틀째 연예인들의 조문 행렬이 이어졌습니다.
영정 사진 속 고인의 온화한 미소를 바라본 후배는 그리운 마음을 담아 노래를 불러봅니다.고인과 함께 대표적인 원로 코미디언으로 불리는 89세 송해는 한 살 위 선배가 닦아놓은 희극계의 발전을 위해 뛰겠다고 다짐합니다.
[송해 / 코미디언 : 편히 쉬시고 아우들 후배들은 그 길을 따라 또 타인에게 누가 되지 않게 열심히 우리 희극 발전을 위해서 뛰겠습니다.]70년 코미디 인생 속에는 고인이 추구하고자 했던 철학과 소신이 분명했습니다.
[구정회 / 고 구봉서 씨 아들 : 슬픔 없는 코미디는 코미디가 아니라고 말씀하셨고요. 코미디와 슬픔은 종이 한 장 차이라고 항상 말씀하셨어요.]어려웠던 시절 1960년대 한국 코미디 전성시대를 열며, 대중들에게 위로와 재미를 선사했던 고인의 빈자리는 클 수밖에 없습니다.
[김병만 / 코미디언 : 별이 졌다고 생각하죠. 후배들도 모두 놀랐습니다.]
고인은 장지로 정해진 경기도 남양주시 모란공원에서 영면하게 됩니다.


에코환경뉴스  webmaster@ecohknews.co.kr
<저작권자 © 에코환경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코환경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마포구 월드컵로7길65 B-01호 (합정동,월드아트빌)  |  전화번호:010-7938-2533  |  TEL:02-338-9995  |   FAX:02-338-9743
대표 : 배상길  |  발행인 : 배상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상길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다 10951  l  사업자번호 397-92-00006
제보·문의 : sork1125@hanmail.net
Copyright © 2019 에코환경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