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방부,국방부는 명실공이 F-35A 2대 스텔스 전투기 보유국,국산전투기로 영공 지키는 8전투비행단…FA-50·KA-1 운용

김정환l승인2019.04.08l수정2019.04.08 06:54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국방부,국방부는 명실공이 F-35A 2대 스텔스 전투기 보유국,국산전투기로 영공 지키는 8전투비행단…FA-50·KA-1 운용

강원도 원주에 있는 공군 8전투비행단은 FA-50과 KA-1 등 국산 전투기로 영공방위 임무를 수행하는 부대다.

지난 3일 국방부 출입기자단은 8전투비행단을 방문해 우리 하늘을 지키는 국산 전투기의 위용을 목도했다.

주력 기종인 FA-50은 T-50 훈련기를 기반으로 개발된 전투기다. 길이 13.14m, 날개폭 9.45m, 높이 4.94m이며, 최대속도 마하 1.5, 최대 체공시간 2시간이다. 무장으로 AIM-9 공대공유도탄과 AGM-65G, JDAM, KGGB 등 공대지유도탄이 있다. 공대공과 공대지 임무를 수행한다.

역시 8전투비행단에 배치된 KA-1은 KT-1 훈련기를 기반으로 개발된 전술통제기다. 길이 10.9m, 날개폭 10.3m, 높이 3.7m다. 12.7mm 기관포와 2.75인치 공대지 로켓으로 무장한 KA-1은 지상군에 화력을 지원하는 공군의 CAS(근접항공지원) 작전에 투입되며, 적 특수작전부대의 침투를 저지하는 임무도 수행한다.

8전투비행단은 1979년 8전술통제비행단으로 창설됐다가 1988년 지금의 8전투비행단으로 명칭을 바꿨다. 현재 8전투비행단에는 237전술통제비행대대, 103전투비행대대, 203전투비행대대가 있다.

2012년 12월 KA-1을 운용하는 237전술통제비행대대가 15전투비행단에서 8전투비행단으로 소속이 변경됐다.

2013년부터 한국항공우주산업(KAI)이 FA-50을 공군에 납품하기 시작하면서 그해 103전투비행대대가, 2005년에는 203전투비행대대가 각각 운용 기종을 F-5에서 FA-50으로 변경했다.

103전투비행대대와 203전투비행대대는 기종 전환 당시에도 8전투비행단 소속이었다.

이에 따라 8전투비행단은 FA-50을 운용하는 2개 전투비행대대를 보유하게 됐다.

FA-50은 현재 공군의 주력 전투기인 F-15K나 KF-16에 비해 무장능력이 떨어지고 항속거리도 짧지만, 고속 전술데이터링크(LINK-16)를 갖춰 실시간 전장 정보공유가 가능하며 레이더경보수신기(RWR)와 전자방해책투발장치(CMDS) 등이 탑재돼 생존능력이 뛰어난 것으로 평가된다.

아울러 야간시각영상체계(NVIS)가 장착돼 야간투시경(NVG)을 이용한 야간 공격임무도 가능하다.

FA-50 조종사인 장현택 대위(32·학군 37기)는 "FA-50 전투기의 최신화된 항전장비와 데이터링크 능력으로 신속하고 정확하게 전장 상황을 인식하고 표적을 획득해 효율적으로 작전을 수행할 수 있다"며 "우리 손으로 만든 우수한 국산 항공기로 비행훈련을 받고 조국 영공방위 임무를 수행할 수 있어 큰 자부심을 느낀다"고 말했다.


김정환  swlss2110@gmail.net
<저작권자 © 에코환경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환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충북 청주시 흥덕구 운천동1567번지 덕인빌딩3층302호  |  전화:043-262-2224  |  팩스:043-263-2224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상길
대표 : 배상길  |  발행인 : 배상길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다 10951  l  사업자번호 397-92-00006   l  제보·문의 : sork1125@hanmail.net
Copyright © 2019 에코환경뉴스. All rights reserved.